• 최종편집 2020-11-25(수)
 

[교육연합신문=이기호 기자] 광주광역시 서구의회(의장 김태영)가 2021년 예산안에 광주 기초의회 중 유일하게 해외연수관련 예산을 편성하지 않아 주목을 받았다.

 

서구의회는 코로나19로 인해 재난위기경보가 심각단계에 이르렀으며 내년까지 확산세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오는 11월 25일부터 예정된 제290회 제2차 정례회에 해외연수예산을 편성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일부기초의회가 국외연수비용을 전액 반납한 바 있지만 재차 내년도 예산안에 포함하고, 코로나가 잠잠해지는 시기에 국내연수를 강행해 ‘보여주기식’ 행보가 아니었냐는 지적이 일각에서 나오는 만큼 국내에서 이뤄지는 의정활동에도 상당한 주의를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서구의회 김태영 의장은 “예산이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주민을 돕는데 활용될 수 있으면 좋겠다.” 며 “ 해외연수예산 관련해서는 의회사무국 직원과 의장단 간담회를 거쳐 한마음 한뜻으로 이뤄진 결정이다.”고 밝혔다.

 

서구의회 김태진 운영위원장은 “잿밥에 눈이 멀어서는 안되고 미리 제대로 공부하고 연구하는 자세가 우선이다.” 며 “관광성 해외연수가 아닌 코로나방역과 경제적 지원 등 실질적으로 주민을 위한 지원방안에 눈을 돌려야 한다.” 고 지방의회 혁신을 거듭 강조했다.

 

한편, 서구의회는 지난 8월 해외연수비 관련 예산 3,380만원 전액반납을 결정했고 ‘국내연수’ 대신, 외부 강사를 초빙해 1,2차 의원역량강화 교육을 실시한 바 있다.

 

전체댓글 0

  • 7838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광주광역시 서구의회, 해외연수 예산 0원...‘광주기초의회 중 유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