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1-25(수)
 

[교육연합신문=조만철 기자]

2021학년도 중등임용고사장 점검 사진_순천왕의중 (1).jpg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이 21일(토) 실시되는 2021학년도 중등교사 임용시험과 관련, 코로나19 감염 차단을 위한 총력 방역에 나선 가운데, 노량진 고시학원 발 관련 긴급대책을 마련했다.
 
전라남도교육청은 이날 임용고사 응시자 중 서울 ‘노량진 임용단기고시학원’ 관련 자가 총 27명에 달한 것으로 파악하고, 이 중 확진자 1명은 응시불가를 결정했다.
 
또, 확진자와 밀접접촉한 것으로 파악된 응시자 26명은 방역당국으로부터 코로나19 진단검사결과‘음성’ 을 받았을 경우에만 구례와 무안에 설치한 별도시험장에서 응시가능하다. ‘음성’ 결과가 시험시작 시간인 오전 9시 이전까지 확인되지 않으면 응시가 불가능하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응시자 가운데 노량진 학원 관련 사실에 대해 사전에 알리지 않았을 경우 부정행위로 간주해 상응한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이와 관련, 장석웅 교육감은 시험 하루 전인 20일(금) 오후 5시 순천 왕의중학교를 방문, 방역상황을 긴급 점검한 데 이어, 시험 당일인 21일(토) 아침에도 순천 남산중학교 시험장을 방문해 방역 상황을 점검할 예정이다.
 
장 교육감은 “전국적으로 코로나19 감염 확산세가 심각하게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중등교사 임용시험을 치르게 돼 비상한 각오로 방역대책을 추진하고 있다.”면서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응시생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시험을 치를 수 있도록 만반의 대비를 해달라.”고 관계자들에게 당부했다.

전체댓글 0

  • 1011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전남교육청, 노량진 감염 관련 긴급대책 마련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