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1-18(월)
 

[교육연합신문=조만철 기자]

전라남도영암교육지원청(교육장 김성애)은 학교와 마을을 연결하는 교육과정 운영 지원을 위한 마을학교 가이드북 『영암 마을이야기』를 개발하여 보급한다고 밝혔다.


영암교육지원청은 2020년 중심마을학교(모정마을작은도서관) 1교, 마을학교(희문화창작공간, 학산가온누리, 아뜨랑, 어울림, 예담은규방문화원) 5교, 씨앗마을학교(도깨비, 한마음, 시종너나들이, 기찬꾸러기, 아천미술관, 석봉) 6교, 학교-마을공동체 프로젝트 팀(달코미휴양마을) 1교를 운영했다.


각 마을학교는 학교와의 협업을 통해 교육과정을 재구성하고 학생들의 성장을 위한 학교-마을 연계 프로젝트를 진행하거나, 마을 자체에서 학생들의 문화, 예술, 역사 분야의 성장을 지원하였으며, 주말에는 마을교사와 함께 역사탐방, 마을탐방, 마을벽화 꾸미기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이렇게 마을학교에서 운영한 프로그램들을 집약하고, 영암 곳곳에 자리한 마을체험처 100여 곳의 정보를 실은 마을학교 가이드북인 『영암 마을 이야기』를 제작하고 보급하게 되었다. 가이드북은 영암군에서 운영하는 문화해설사 안내 자료와 함께 교육과정을 재구성하여 마을학교와 협업한 프로젝트 진행 사례를 포함시켜 학교에서 인적, 물적, 지리적 자원을 이용한 다양한 교육과정이 운영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자 한다.

 

김성애 영암교육장은 “2021년에는 영암 관내의 모든 학교가 마을의 다양한 자원을 활용한 생동감 있는 교육과정이 운영되기를 바란다”며 “학교와 마을이 함께 아이들을 기르고 교육하는데 교육지원청의 행정력을 집중하여 학교를 지원하겠다”고 하였다.
  한편, 영암교육지원청은 2021년 도지정마을학교 1교, 교육지원청 지정 마을학교 14교를 지정 운영하고, 학교-마을 공동체 프로젝트를 지원하여 미래 & 영암을 주제로 하는 영암교육 역점사업중 한 꼭지인 마을과 함께하는 학교혁신을 완성하고자 한다.

태그

전체댓글 0

  • 3373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영암교육지원청, 마을학교 가이드북 『영암 마을 이야기』 보급 시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