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3-05(금)
 

[교육연합신문=박근형 기자]

andy.jpg

 

'팝아트의 황제' 앤디 워홀의 대규모 회고전 '앤디 워홀: 비기닝 서울(ANDY WARHOL: BEGINNING SEOUL)'이 오는 2월 25일부터 6월 27일까지 여의도에 개장하는 현대백화점 THE HYUNDAI SEOUL 내 뮤지엄 'ALT.1'에서 열린다.

 

현재 얼리버드 티켓판매 중으로 국내에서 6년여 만에 열리는 앤디 워홀의 대규모 전시회로, 얼리버드 티켓 판매는 전시회를 40% 할인된 가격에 만날 수 있는 기회다. 판매기간은 1월 20일부터 2월 9일까지고 사용기간은 2월 26일부터 4월 11일까지다.

 

'앤디 워홀: 비기닝 서울'은 그간 앤디 워홀 전시회들과 달리, 이탈리아 주요 미술관 투어를 마치고 국내에서 처음 개최되는 대규모 회고전이다. 앤디 워홀 사후 35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우리 주변에 다양한 형태로 남아있는 팝아트의 거장을 새롭게 만나볼 수 있다.

 

'앤디 워홀: 비기닝 서울'에서는 대중 미술의 아이콘 앤디 워홀을 대표하는 마릴린 먼로, 꽃 등 시그니처 판화 작품은 물론이고 쉽게 볼 수 없었던 그의 드로잉 작품을 포함한 153점이 공개된다.

 

또, 예술을 향한 워홀의 다양한 관심사를 보여줄 수 있는 개인 소장품도 전시돼 앤디 워홀의 정취를 한껏 느껴볼 수 있을 것이다.

 

문화예술 전문 기획 제작사인 엑스씨아이(XCI)는 이번 전시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에 무기력함을 느끼는 관객들에게 앤디 워홀 특유의 강렬함으로 신선한 자극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특히 여의도 현대백화점의 개관전으로 열려 더 큰 기대와 관심 속에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엑스씨아이는 얼리버드 티켓 오픈을 기념해 전시회 1차 포스터도 함께 공개했다. 


전체댓글 0

  • 8484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앤디 워홀: 비기닝 서울' 전시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