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1-25(화)
 

[교육연합신문=이기호 기자] 

광주광역시교육청(교육감 장휘국)이 12일 중회의실에서 전국교직원노동조합광주지부·광주교사노동조합 공동교섭단(이하 공동교섭단)과 단체교섭 본교섭(개회식)을 가졌다.

 

교섭1.jpg

 

본교섭(개회식)에는 장휘국 교육감, 김재옥 전교조광주지부장, 윤정현 광주교사노조위원장을 포함한 20명(교섭당사자 각 10명)이 참석했다. 단계적 일상회복에 따른 위드 코로나 상황에서 양측 교섭대표위원인 장휘국 교육감과 김재옥 전교조광주지부장, 윤정현 광주교사노조위원장의 인사말로 간략하게 진행했다.

 

광주교육청은 지난 6월 28일 전교조광주지부, 7월 7일 광주교사노조의 단체교섭 요구를 시작으로 교원노조법 개정 취지에 따라 두 노조에 교섭창구 단일화를 요청한 바 있다. 그 결과 지난 8월 2일 전국 시도교육청 최초로 교섭 창구가 단일화됐다. 시교육청은 공동교섭단과 4차례의 절차 협의 끝에 실무교섭 대표위원을 소관 과장으로, 실무교섭은 월 3회로 하는 단체교섭 절차 합의에 이르렀다. 공동교섭단의 공동교섭요구(안)에 대한 국민의 의견수렴을 거쳐 이번 본교섭(개회식)을 추진하게 됐다.

 

 

이번 개회식은 지난 2018년 3월 12일 전교조광주지부와 단체협약 체결 이후 3년 만에 광주교사노조가 처음으로 함께 참여하는 단체교섭이다. 주요 요구 사항은 교권보호 및 교육여건 조성·지원, 학생복지 및 자치 신장, 인사제도 개선, 교원 연구활동 개선과 전문성 보장 등 전문, 본문 100개조 617개항, 부칙 4개조 6개항이다.

 

광주시교육청과 공동교섭단은 개회식에서 우리 아이들의 꿈을 키울 수 있는 미래교육의 시대에 발맞춰 상호 신뢰를 기반으로 상생과 협력의 광주교육을 완성하는 데 적극 협력키로 했다.

전체댓글 0

  • 8004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광주교육청, 전교조광주지부·광주교사노조 단체교섭 본교섭 개회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