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24(화)
 

[교육연합신문=이기호 기자] 인간의 탐욕과 기후변화, 가족애와 우정 등을 통해 자연과 생명가치를 되짚어보는 창·제작 어린이공연 2편이 차례로 선보인다.

 

문화체육관광부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 전당장 직무대리 이용신)과 아시아문화원(ACI, 원장 이기표)이 2020 아시아스토리 어린이 콘텐츠 공모사업 선정작 ‘라몰의 땅’과 ‘어디로 가야하지?’를 본 공연 무대에 올린다.

 

작품은 지난해 비대면 선보임 공연 이후 전문가 의견 반영과 작품 개발 등을 통해 완성도를 더욱 높여 ACC 어린이극장에서 관객과 첫 만남을 기다리고 있다.

 

먼저 생명의 존엄함을 신화와 동화로 버무린 공연 ‘라몰의 땅’이 오는 4·5일 이틀 동안 어린이극장에서 펼쳐진다. 인도 히마찰프라데시 지역의 민담을 소재로 라몰 가족과 그들의 친구 야크가 떠나는 모험의 여정을 통해 생명 존중과 더불어 살아가는 미덕을 유쾌하고 감동적으로 그렸다. 놀이 형식의 기구 활용과 자연의 소리로 구성된 음악 등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새롭게 해석했다.

 

멸종을 다룬 ‘어디로 가야하지?’는 11·12일 공연된다. 말레이시아의 작가 유소프 가자의 그림동화 ‘코끼로 동산’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했다.


서식지를 잃고 멸종 위기에 놓인 동물들의 이야기를 우리 주변에서 볼 수 있는 사람들의 모습으로 표현했다. 무분별한 개발로 살 곳을 잃은 동물과 보금자리를 빼앗긴 사람들의 모습을 통해 인간의 이기심을 돌아보게 한다.

 

두 작품 모두 전석 1만원이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ACC 누리집(www.acc.go.kr)과 콜센터(1899-5566)에서 확인 가능하다.

 

어디로가야하지.jpg

전체댓글 0

  • 7419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ACC 어린이극장, 놀이와 음악으로 즐기는 동화 여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