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5(화)
 

[교육연합신문=이기호 기자] 광주광역시서부교육지원청이 지난 18일 순천만잡월드에서 아동복지시설 청소년 72명을 대상으로 광주남부경찰서와 연계해 ‘희망편의점’ 직업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희망편의점1.jpg
희망편의점 / 광주서부교육지원청 제공

19일 서부교육지원청에 따르면 ‘희망편의점’ 사업은 아동복지시설 청소년들의 자존감 향상 및 자신의 진로와 삶을 개척하는 자립 역량을 키워주기 위함이다. 지난 2021년 광주광역시의회, 광주남부경찰서, 광주아동복지협회 등 지역유관기관과 협력해 기획했다.

 

특히 ▲문화·예술·체육·직업 주말 체험프로그램 운영 ▲1:1 멘토-멘티 진로상담 ▲학교전담경찰관(SPO) 및 전문상담사와 연계한 정서·심리상담 등의 개인 맞춤형 진로탐색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순천만잡월드 직업체험 프로그램은 주말에 운영되는 체험프로그램 중 하나로 직업에 대한 정보와 다양한 진로탐색 기회를 제공한다. 사회적 배려대상 청소년들이 미래의 꿈을 키우고, 올바른 직업관과 근로의식을 형성함으로써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한다.

 

한편, 서부교육지원청은 청소년들이 분야별 명장들과의 만남을 통해 다양한 직업 세계를 이해하고 진로를 탐색해 보는 ‘K-명장과 함께하는 진로캠프’ 사업도 성황리에 추진 중이다.

 

서부교육지원청 박주정 교육장은 “우리 지역의 사회적 관심과 배려가 필요한 청소년들이 다양한 직업체험을 통해 자신의 흥미와 적성을 파악하고 미래를 설계하며 주도적으로 삶을 개척해 나갈 수 있도록 지역유관기관과 협력해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전체댓글 0

  • 3998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광주서부교육지원청, ‘희망편의점’ 순천만잡월드 직업체험 프로그램 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