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5(월)
 

[교육연합신문=이기호 기자] 전남대학교가 반도체개발지능화사업단을 개설한다.

 

전남대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기획평가원(IITP)이 지원하는 'ICT 혁신인재4.0사업‘에 최종 선정됨에 따라, 반도체-AI 융합연구 및 교육을 통해 4차 산업시대에 적합한 혁신인재를 양성할 ‘반도체개발지능화사업단’을 조직한다.

 

전남대 반도체개발지능화사업단(단장 이명진 전자공학과)은 전남대 전자공학과 및 컴퓨터정보통신공학과의 반도체 하드웨어 및 인공지능 소프트웨어 전공 교수들을 중심으로 구성된다.

 

이 사업단은 최장 5년 동안 25억 원을 지원받아, 인공지능 기반의 반도체 산업을 위한 맞춤형 혁신 인재 양성 차원에서 융합 연구 및 교육 사업을 진행한다. 또 전국의 반도체 관련 기업 및 지역의 AI 활용기업에 재직 중인 산업체 전문가 그룹과 협업하게 된다.

 

전남대 사업단은 특히 혁신적인 ‘4-STAR 융합 연구-교육시스템’을 통해 다학제·다조직간 융합을 통해 인공지능 반도체 산업에 필요한 석·박사 연구 인력을 배출함으로써, 광주시와 전남도가 구체화하고 있는 AI 반도체 특화단지 조성에도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전체댓글 0

  • 3475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전남대, 반도체개발지능화사업단 개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