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5(월)
 

[교육연합신문=조만철 기자]

 

지난 7월 26일(화) 전남 광양소방서 최창용 소방관이 퇴근길에 오토바이 교통사고를 목격하고 빠른 처치로 피해를 최소화한 것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6일 오전 10시 5분 광양읍 영세공원 삼거리에서 오토바이를 타고 지나던 60대 남성 A씨가 신호대기 중인 차량 사이로 빠르게 지나다 충돌해 크게 넘어졌다.

 

그 옆엔 최창용 소방관이 있었고 빠른 신고와 응급처치를 하고 안전한 곳으로 대피시켜 2차 피해를 방지했다. 

 

광양소방서 최창용 소방관은 “그 누구라도 했을 평범한 일을 했을 뿐”이라며, “항상 시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노력할 것이며, 소방관이 됐음에 뿌듯함을 느낀다.”라고 전했다.

전체댓글 0

  • 0826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오토바이 사고 목격한 광양소방관, 빠른 처치로 피해 최소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