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12(월)
 

[교육연합신문=이기호 기자] 

1.jpg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2일 오전 시청 접견실에서 볼프강 앙거홀처 주한 오스트리아 대사 내외를 접견하고 광주와 오스트리아 간의 문화, 인권 등 전반에 대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이용섭 시장은 “대사 내외의 광주 방문을 환영한다.”라며 “이번 비엔날레에 오스트리아 작가가 참여해 의미가 있듯이 광주와 오스트리아의 도시들 사이에도 긴밀한 우호협력 관계가 조성되도록 협조해 주시길 부탁드린다.”라고 요청했다.

 

이어 “다음 행선지로 소록도를 방문하시는데, 마리안느와 마가렛 수녀 두 분의 평생에 걸친 봉사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볼프강 앙거홀처 주한오스트리아 대사는 “어제 비엔날레와 5·18민주묘지를 둘러봤는데, 광주는 5·18의 안타까운 비극을 비엔날레의 창조적이고 희망이라는 긍정적인 이미지로 승화했다고 느껴졌다.”며 “차기 열릴 비엔날레에는 오스트리아의 문화 예술을 더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답변했다.

 

이어 “저희 내외에게 소록도 방문은 아주 중요하다.”라며 “소록도에서 사진을 많이 찍어 오스트리아에 계신 수녀님들께 고향 같은 소록도가 잘 있다고 전달하겠다.”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이 시장은 미얀마 민주화운동를 위한 국제사회의 협조와 지지를 부탁했다.

 

이 시장은 “미얀마 국민에 대한 학살과 인권유린은 1980년 5·18민주화운동과 아주 유사하게 진행되고 있다.”며 “미얀마 민주화운동이 세계인들에게 지지 받을 수 있도록 도와주시길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이에 볼프강 앙거홀처 대사는 “비엔날레 개막식에서 시장님께서 미얀마와의 연대 메시지를 언급하신 것을 인상 깊게 들었다.”라며 “서울에 돌아가면 본국에 알리도록 하겠다.”라고 답변했다. 

전체댓글 0

  • 0016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용섭 광주시장, 볼프강 앙거홀처 주한오스트리아 대사 접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