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0-04(화)
 

[교육연합신문=이기호 기자] 광주광역시동부교육지원청 위(Wee) 센터가 10일 관내 초등학교 1, 2학년 학생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의사소통 향상을 위한 여름방학 가족 집단상담 ‘엄마! 아빠! 내 마음은 이래요’를 운영했다.

 

10일 동부교육지원청 위센터에 따르면 이 프로그램은 학부모와 학생에게 높은 호응을 얻어 지난 2019년부터 4년 동안 진행된 동부위센터의 장수 프로그램이다.

 

동부위센터는 오전에는 엄마-자녀 모래놀이, 오후에는 아빠-자녀 모래놀이로 구성해 엄마, 아빠의 고른 참여를 유도했다. 가족이 함께 하는 놀이를 통해 부모-자녀 간 의사소통을 향상시키고 긍정적 상호작용도 촉진했다.

 

4년째 프로그램을 진행해 온 모래놀이상담지도감독자 김지옥 강사는 ‘부모와 자녀가 함께하는 모래놀이’를 통해 개인의 무의식을 안전하게 탐색했다. 부모 자신과 자녀의 내면 심리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한편, 상호 간 긍정적 정서 교감의 기회도 함께 제공했다. 이어 부모와 강사의 피드백 시간을 가져 모래상자 속 상징들과 자녀의 내면 욕구 및 갈등 등을 살펴보며 부모의 바람직한 역할을 안내했다.

 

집단상담에 참여한 한 학부모는 “단순히 여름방학 동안 아이와 함께 시간을 보내기 위해 신청했는데 아이의 마음뿐만 아니라 저의 내면도 볼 수 있는 시간이 돼, 더욱 의미 있고 가치 있는 시간이었다”며 “이 프로그램이 오랫동안 지속돼 관심있는 부모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하면 좋겠다”고 말했다.

 

참여 학생들도 ”아빠와 같이 놀이를 해서 좋았다“며 ”엄마랑 같이 모래상자를 꾸미는 것이 재미있었다“고 전했다.

 

광주동부교육지원청 정낙주 교육장은 ”그 동안 길고 힘들었던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부모와 자녀에게 필요한 것은 서로에 대한 따뜻한 관심과 공감적 지지표현“이라며 ”앞으로도 동부교육지원청은 부모-자녀 간 소통향상과 관계회복을 위해 꾸준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전체댓글 0

  • 4972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광주동부위(Wee) 센터, 여름방학 가족 집단상담 ‘엄마! 아빠! 내 마음은 이래요’ 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