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5-24(화)
 

 

[교육연합신문=황오규 기자]

화면 캡처 2022-05-02 104752.jpg

행사 안내문.jpg

어릴적 추억의 소풍지이자 보물찾기 단골장소였던 부산진구 초읍동 어린이대공원에서 수령 백년 이상의 나무를 찾는 이색 보물찾기 행사가 열린다. 

 

부산시설공단(이사장 이해성)은 오는 5월 5일(목)부터 5월 8일(일)까지 4일동안 부산 어린이대공원 일원에서 ‘공원 아홉 장수목 보물찾기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보물찾기 행사는 공원 관리사무실 1층 관광안내센터에서 제공하는 보물지도에 담긴 QR코드 앱에서 힌트를 얻어 수령 백년이 넘은 아홉가지 나무를 찾으면 소정의 기념품으로 주는 이벤트다. 

 

특히 주변에 뿌리내린 어린이대공원의 대표 수종인 아홉그루의 장수목을 찾아서 직접 관찰하고 자연과 교감하는 시간을 즐길 수 있는데다, 모든 보물찾기가 완성되면 공단이 마련한 풍성한 선물도 받을 수 있어 인기가 높다. 

 

참가를 원하는 가족은 공원 안내센터에서 보물지도를 받은 후 아홉장수목을 찾아 보물답안을 적어 관광안내센터로 제출하면 선물을 받을 수 있다. 

 

현재 어린이대공원에는 은행나무, 개잎갈나무, 반송나무, 측백나무, 편백나무, 소나무, 졸참나무, 곰솔(키큰나무), 독일가문비 등 수령 100년이 넘은 나무들이 즐비하다. 

 

부산시설공단 이해성 이사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오랫동안 일상의 소중함을 깨닫은 시간을 거친 만큼 어린이대공원에서 가족들과 더욱 돈독한 추억의 시간을 가져보시길 바란다”며 행사 취지를 밝혔다. 

 

한편, 부산 어린이대공원에서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5월5일, 7일 오후2시에 공원 만남의 광장에서 재즈, 가요, 가곡연주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가득한 『부산시립청소년교향악단과 함께하는『공원아 놀자! 파크 콘서트』도 마련되어 눈길을 끈다. 

전체댓글 0

  • 5586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산 어린이대공원서 수령100년 넘은 아홉가지 장수목 보물 찾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