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1-28(월)
 

[교육연합신문=이기호 기자] 5·18기념주간을 맞아 지난 5월 14일 전남대에 전국 대학생들이 모여 금남로까지 가두행진을 벌였다.

 

행진1.jpg
/ 전남대 제공

 

광주전남대학생진보연합이 주관한 이날 행진에는 광주는 물론 서울, 경기·인천, 부산, 대구·경북, 대전·충청 등 전국에서 대학생 300여 명이 전남대에서 모여 5.18기념행사위원회의 안내를 받으며 가두행진을 벌였다.

 

학생들은 전남대~광주역~금남로~옛 전남도청 앞까지 5㎞에 걸친 행진에서 ‘광주정신 계승해 민주주의 지켜내자’, ‘광주학살의 원흉 미국을 반대한다’ 등의 현수막을 내걸고 5·18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 등을 요구했다. 또 풍물 길놀이, ‘우리하나 되어’ 등의 노래를 부르며 민주화 의지를 다졌다. 

 

이들은 이날 저녁에 금남로 무대에서 전국대학생대회에 참여한 뒤 해산했다.

 

행진에 앞서 전남대 민주길을 탐방한 뒤 전남대 518광장에 설치된 박승희 열사 추모분향소에서 열사의 민주화 정신을 기리기도 했다. 

전체댓글 0

  • 8230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5.18기념 주간 전국대학생 300여명 전남대서 모여 옛 도청 앞까지 가두행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